'충전' 태그의 글 목록 :: 정보놀이터 - 편의점 놀이터


편의점에서 일할때 신경이 곤두서는 상대는 미성년자와 노인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7.12.28 05:03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편의점에서 일할때 제일 신경이 많이 가는 상대는 미성년자와 노인입니다. 물론 흔히 진상이라 불리는건 성별이나 연령불문이지만 전체 손님중에 매우 소수이고 심할때는 경찰의 힘을 빌리기에 경찰서 몇번 왔다갔다하고 눈튀어나올정도로 벌금 한두번 내게되면 대부분 깔끔하게 정리됩니다. 왠만해선 여기에 다시 오지 않습니다. 행여 오더라도 최소한 난동은 부리지 않습니다. 일하다 신경 조금 거슬리더라도 어느정도 경력 쌓이면 그냥 무관심이면 대부분 해결...



신경이 많이가는 미성년자는 술담배 관련해서 그리고 노인들은 챙겨주길 바라는 마음이 너무 많아서 그렇더군요. 노인분들은 마음 같아서는 그러고 싶지만 혼자서 다양한 여러가지 일처리를하는 편의점에서 현실적으로 접근이 한계가 있습니다. 전자레인지 돌리는것도 버거워하는 분들이 있고 태도도 대부분이 예절같은것과는 거리가멀어 기분은 그렇지만 나중에 돌아보면 안타까울때도 많습니다. 그래도 노인분들에게는 데인적인 몇번있어 조심스럽기도합니다. 가끔이지만 너무 노회한 수법으로 사람을 이용할때가 있어서..


부모님 생각나서 올때마다 잘해줬더니 이런 선의를 역이용해 거절하는 자체가 스트레스인 돈빌려달라거나 외상을 달라기도 하고 급하다해서 충전기 잠시 빌려줬더니 매일 맡겨 놓은것처럼 충전 해달라고 온다던가...  아직 기운 남아있는 분들은 나이 앞세워 비매너와 곁들어 무리한 요구를 하면서 안하무인일 때도 가끔 있습니다. 바쁜시간대에 사람이 많은데 순서지키지 않거나 원래 안해줘도 되는것으로 그냥 호의로 해줬던 꽤 시간이 소요되는걸 바쁠때와서 먼저해달라등등... 


이럴땐 무시하는게 상책이기도 하지만 어찌되었건 기분은 매우 좋지 않습니다. 몇번 연속적으로 이런이후로는 예방차원에서 노인들에게 방어적으로 거리를두고 사무적이고 냉냉하게 대하기 시작했습니다. 속담에 누울자리보고 뻗으라는말이 있는데 노인들과 관련해서는 편의점에서 일하면서 가장 씁쓸했던것 중에 하나...





다음으로 짜증유발은 담배사러오는 미성년자들... 동네 매장이라 처음보는 낯선 이십대까지는 대부분 신분증을 검사를 합니다. 투덜대는 사람부터 어려보이냐며 고맙다는 사람도 있는데 몇년 보다보니 민증 꺼내보는게 초반에는 극동안인 삼십대 중반까지였던게 이제는 이십대 초중반까지로 범위가 좁아졌습니다. 수능직후부터 연말까지는 특히 조심한는데 재미있는건 벙찐 표정을 짓고 어이없다는 표정을 과하게 짓는 아이들 신분증을 보면 스무살이나 스물한살인 경우가 꽤많습니다.


그나마 아버지뻘되는 나이인지라 신문에 나올정도로 행패부리며 대드는 녀석들은 아직까지 없었지만 수법도 다양하게 접근합니다. 특히 발육이 빠른 아이들은 동안의 이십대들보다 더 나이들어보이는 아이들도 상당수 있고 바쁜시간대에 순간 착각이라도 하게되고 혹시라도 이아이들이 부모나 경찰등에 걸리게되면 추궁끝에 뒤집어 쓰는건 편의점 직원과 매장... 몇번 글을 쓰기도 했지만 미성년자에게 술담배 판매해서 이익남기려는 편의점주나 알바생은 없다고 단언할수 있을정도입니다. 가장 현실적인 이유는 우선 그렇게라도 기를쓰고 판매할만큼 마진이 있는 상품이 아닌데다 잘못되면 엄청난 벌금이 부과되기때문...


우선적으로 당연히 미성년자에게 술담배등을 판매하는건 안되지만 현재와 같은 불합리한 법적용은 개정의 여지가 있습니다. 심지어 미성년자 아이들이 주민등록증등을 위조한걸 가지고 다니기도합니다. 따지고보면 공문서 위조라는 사회질서를 크게 흔드는 행위지만 걸려도 솜방망이 처벌이 대부분인데 문제는 아이들도 이런걸 훤히 알고 있다는것.. 위조 신분증 처벌을 크게 강화하는게 필요하고 판매하는 입장에서는 일본처럼 구매자 본인 책임이 더욱 크게 가져가는게 옳다고 생각.. 판매자에 대한 규제도 당연히 필요하지만 미성년 구매자에 대한 처벌을 지금보다는 강하고 중대하게 다룰 필요가 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설날 명절에 CU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하이패스 카드 충전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7.01.27 05:13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편의점에서 할수 있는것 가운데 하나가 고속도로 하이패스 카드 충전입니다. 얼마전 새벽에 들어온 손님이 충전해 달라고 카드를 디밀었는데 당연히 교통카드인줄 알고 단말기위에 올려놓으라고 했습니다. 계속 에러나기에 자세히 쳐다보니 하이패스 카드.. 전에 다른 손님이 문의했을때 없다고 했었는데 근무중 ATM기기를 보니 가능하다고 나오더군요.. 그게 생각나 안내했더니 충전을 해서 가져갔습니다.

 

CU에서는 하이패스 카드 충전은 ATM 기기에서 가능합니다. ATM 기기 화면에 보면 하이패스 카드 충전이 있습니다. 다만 충전 금액은 현금은 불가하고 카드 결제만 가능...

 

 

ATM 초기화면에서 중앙 하단 부분에 하이패스 충전 터치

 

 

충전 방법은 신용카드를 먼저 넣은후 다음에 하이패스카드 투입후 잔액 조회를 하고 충전 금액을 카드로 결제합니다. 이후 하이패스 카드를 넣고 충전하면됩니다. 주의사항으로는 법인카드 불가 할부거래 불가하며 충전시 수수료가 붙습니다.

 

새벽시간같은때 충전하기 어려울때는 편의점으로 달려가는것도 방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편의점이라 편리한 서비스 - 택배서비스와 공과금 수납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6.12.22 04:44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최근에 편의점에서는 하이패스카드 충전이라던가 렌터카 서비스등을 신청하기도합니다. 물론 지금 있는곳은 도심지라기보다는 동네에 가까워 실제 이용객은 별로 없지만 나중에는 어떤 서비스까지 가능할지 궁금합니다.

 

현재 편의점에서 이용할수 있는 서비스중에 제일 편한건 택배라고 보입니다. 일상적인 상황에서는 크게 상관없긴하지만 심야시간이나 새벽에 갑자기 택배를 부쳐놓고 가야한다면 편의점 택배는 굉장히 유용합니다. 현재 CU에는 포스트박스 서비스인데 CJ대한통운에서 운용하는 택배입니다. 미리 입력해두고 오면 처음이라면 아주 약간 당황스러운 무인택배기를 뚫어져라 볼필요도 없습니다. 가끔 어르신들이나 처음이신 분들에게 사용법을 가르켜주기도 하지만 상식적으로 조금만 보면 직관적으로 할수있는 것들입니다. 가끔은 편의점에서 택배도 가능하냐면서 신세계를 발견한듯한 시선을 보내는분도있고 새벽에 전화가 와서 경찰서인가 했더니 택배접수가 새벽에도 되냐고 물어보는 분도 있습니다.

 

택배 보낼때는 무게 측정하고 입력정보 모두 넣으면 나오는 택배용지를 카운터에 제출해서 등록을 해야합니다. 착불이더라도 마찬가지이고 수납시에 나오는 영수증도 보관해둡니다.

 

인터넷 쇼핑몰을 다년간 운영해본 경험으로보면 택배는 일반적으로 생각하는것처럼 살살 다뤄지지 않습니다. 보낼때는 네모난 박스에 넣어보내고 삐죽 튀어나온 물건을 다른 물건과 함께 묶어서 보내는것은 어렵습니다. 물류센터에 가보면 알겠지만 대부분 택배로 부쳐지는건 결국 짐짝 취급입니다. 바쁘면 막 던져지는건 예사이기에 부실하게 포장된 것들은 분실확률이 있습니다. 특히 물건이 다시 만들수없는 원본이라던가할때는 택배로 보내는건 조금 고려를 해봐야합니다.

 

가끔 이런저런 주의사항 이야기해도 아랑곳하지 않는 분들을 만날수 있는데.. 분실되거나하면 본인이 제일 힘들텐데 남의말을 전혀 믿지않는 것까지는 그럴수도 있지만 많이 경험했음직한 사람의 호의나 상식적인 조언까지도 팽개치는건 결국 자기손해...

 

현재 매장에는 택배서비스는 물론이고 그냥 개개인 주소로된것중에 기사님과 통화한것들중에 부재중인 일반택배도 보관을 해주고있습니다. 일반택배는 몇가지 골치아픈게 있긴하지만 단골들이 많은 동네인지라 낮시간에 택배를 받지못하는분들의 편의성때문에 공간을 할애하고 있습니다. 간혹 분실사고가 발생하는데 고가의 물건일때는 책임소재가 불분명해...  몇년전에는 명절에 고가의 한우 소갈비 선물셋트가 사라져 경찰이 출동해 한참동안 CCTV를 뒤적인적도 있습니다. 그래서 한동안 택배를 보관하지 않았는데 동네에서 부탁이 많아서 다시 운용중... 이후부터는 전과 다르게 찾아갈때 택배에있는 이름이랑 신분증을 확인을 하긴하는데 간혹 룰을 모르거나 조금은 커뮤니케이션이 어려운 스타일들이 있습니다. 본인확인 부탁하면 내껀데 왜 확인하냐고 하는 분들이 간혹 있습니다. 그러면 여기는 시간상 집에서 못받는 분들이 부탁해서 임시로 맡긴것이고 저희가 택배회사는 아니여서 본인인지 아닌지 확인이 어려워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면 대부분은 수긍하지만 간혹 한두명은 그래도 화까지 내면서 내껄 왜 확인하냐면서 우기는 분도 있습니다. 이런 부분때문에 여러번 택배를 임시로 맡지 않을까도 고려했었는데 아직까지는 어쩌다 한두명이라 동네 편의를 위해 운용중.. 물론 CU에서 직접 서비스 하고있는 티몬 픽업서비스는 별도로 본인확인해서 보관을 하고있습니다.

 

이외에 요즘은 자동이체를 많이하긴하지만 각종 공과금도 편의점에서 납부할 수 있습니다. 전기세 가스비용 통신비용등등 각종 공과금 수납이 가능합니다. 고지서에 편의점 수납용 스캔 표시가 있는것이라면 가능한데 새벽시간대에 간혹 통신이 안될때도 있습니다. 요즘 많아진 혼자사는 사람들이 늦은시간에 은행가기 어려울때 유용한 서비스... 공과금 수납은 현금만 가능하고 택배는 카드결제도 가능...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