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상품권이나 포인트로 담배는 사지 못하는 이유와 매우 유용한 공과금 납부서비스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8.08.29 05:12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편의점에서 담배가 제휴할인이 안된다는건 많이 알고있는데 간혹 상품권이나 적립포인트로 담배 구입을 못하는것에 의문을 가지는 손님들을 만날수 있습니다! 상품권이 생긴 경로를 들어보면 대부분은 상품권을 득템한 경우... 지인이 선물했거나 이벤트등에 당첨되어... 하지만 담배나 몇가지 구입이 불가능하고 현금화가 되는길도 막혀있기에 


대부분의 상품을 편의점 상품권으로 구입이 가능하지만 기본적으로 상품권은 액면가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기도하기때문입니다. 결론적으로보면 대부분이 세금으로 구성된 담배를 판매해서 남기는 마진보다 더욱 할인폭이 들어갈수도 있습니다. 실질적인 이유는 역마진이 나기때문에 판매가 안된다고 보면 됩니다.

포인트도 결국은 다른 마진을 줄여서 고객 서비스로 들어가는 부분이라 담배를 구입가능하게 하는건 어렵습니다. 포인트는 상품 구입시의 적립뿐만 아니라 여러가지 이벤트성으로도 적립이 되는 부분이있고 CU같은 경우 고객에따라서 2%까지 적립이 가능한데 소매점에 떨어지는 담배마진과 거의 유사한 금액입니다.  반복적으로 말하면 포인트로는 답이 안나오는 마진구조 때문...


담배는 편의점의 대표적인 손님끌기용 상품이라고 볼수있습니다. 담배 가격중에 대부분은 세금이고 소매점에 떨어지는건 대략10%가 안넘어가는데 편의점에서는 이것도 본사와 나눠야하고 여기에 카드로 결제하면 수수료까지 나가기에 4천5백원짜리 하나팔면 마진은 2-3백원으로 -- 장사하는 입장에서는 담배사러 온김에 몇가지 더구입하는걸 기대하는 상품으로 담배 자체만으로 남는 마진은 유지비용과 팔다보면 광고비를 받기는 하지만 어쩔수없이 생기는 로스 부분까지 고려하면 거의 제로마진에 가까운 품목입니다. 다만 파생되는 효과가 매우 크기에 담배 판매가 가능한 편의점과 그렇지 않은 편의점은 매출에 많은 차이가 발생합니다.

이외에도 현금과 마찬가지인 종이로 발행된 문화상품권이나 교통카드 충전 복권구입등이 안됩니다.  편의점에서 상품 구입시 참고.. 문화상품권 교통카드 복권은 카드결제도 안되는 상품. 이유는 현금화가 가능한 부분이 있기에 외상과 비슷한 구조라고도 할수있는 카드결제가 막혀있습니다.




편의점에서 택배와 더불어 유용한 서비스가운데 하나는 공과금 납부를 들수있습니다. 새벽에도 전산만 연결되면 납부가 가능하기에 특히 시간 이용에 장점이 있습니다.

주의할점은 카드납부가 불가능하고 현금만 납부가 가능합니다. 쓰레기봉투처럼 편의점에서 대행해서 하는 서비스이기에 마진이 있다고 보기 힘듭니다. 카드수수료보다 적은 마진이기에 납부가 불가한형태로 고지서에 큐알코드처럼생긴 편의점 납부가 가능한 코드가 있는것만 가능합니다. 요즘은 카카오이체가 가능한 코드도 있습니다.

납부코드가 없는 고지서는 카드납이나 자동이체중인데 잔고부족으로 나가지 못한 것들로 편의점에서는 납부할수 없습니다. 현금이외의 방법으로는 편의점에서 ATM기에서 사용하듯 지원되는 직불카드로 현금이체(현금IC) 납부가 가능하기도 하지만 타행이체처럼 별도의 수수료가 나갈수 있습니다.


편의점 택배는 이제는 완전히 편리하게 자리잡은 서비스로 택배서비스가 종료된 한밤중이나 새벽에도 접수가 가능해 요즘처럼 낮시간이 자유롭지 못한 나홀로족들에게는 매우 좋은 서비스로 볼수있습니다. 편의점 택배의 가장 큰 장점은 시간에 구애받지 않는다는것을 들수있습니다. 가끔은 도착이 언제하는지 물어보기도 하는데 일반적으로 택배는 휴일제외하면 발송후 이틀안에 들어갑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던힐에서 나온 전자담배 글로(glo) CU편의점에도...디바이스 쿠폰 발행 및 사용방법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8.01.10 11:35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작년에 들어온 전자담배 아이코스에 이어 글로도 CU 편의점에서 판매가 1월부터 개시되었습니다. 이외에도 전자담배는 릴이 있는데 아직 CU에는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다른곳에서 조금더 판매하다 어느시점부터는 판매를 할것으로 보입니다.


아이코스는 말보루에서 나온것이고 글로는 던힐을 제조하는 브리티시 토바고에서 나온것입니다. CU에없는 릴은 KT&G에서 나온것이구요.. 몇번 말한것처럼 골초였지만 담배를 끊은지 상당히 오래되어 판매중인 담배도 피워본게 몇가지 안되는데 전자담배는 예상하는것조차 힘드네요.. 손님들 이야기 들어보면 맛이나 향 그리고 기타 느낌등이 다르다고는 합니다..


글로 기기


글로 리필은 세종류입니다. 가격은 4300원으로 아이코스에비해 아직 인상이 안된편..






현재 쿠폰을 받으면 디바이스 2만원 할인해 7만원에 구입가능



글로 디바이스 쿠폰 발행 및 사용방법



CU 기준으로 글로는 아이코스에 비해 그리 찾는 사람이나 판매가 이루어지지는 않는편입니다. 개인적으로 담배를 피우지 않기에 세세한 부분은 패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편의점에서 일할때 신경이 곤두서는 상대는 미성년자와 노인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7.12.28 05:03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에서 일하기


편의점에서 일할때 제일 신경이 많이 가는 상대는 미성년자와 노인입니다. 물론 흔히 진상이라 불리는건 성별이나 연령불문이지만 전체 손님중에 매우 소수이고 심할때는 경찰의 힘을 빌리기에 경찰서 몇번 왔다갔다하고 눈튀어나올정도로 벌금 한두번 내게되면 대부분 깔끔하게 정리됩니다. 왠만해선 여기에 다시 오지 않습니다. 행여 오더라도 최소한 난동은 부리지 않습니다. 일하다 신경 조금 거슬리더라도 어느정도 경력 쌓이면 그냥 무관심이면 대부분 해결...



신경이 많이가는 미성년자는 술담배 관련해서 그리고 노인들은 챙겨주길 바라는 마음이 너무 많아서 그렇더군요. 노인분들은 마음 같아서는 그러고 싶지만 혼자서 다양한 여러가지 일처리를하는 편의점에서 현실적으로 접근이 한계가 있습니다. 전자레인지 돌리는것도 버거워하는 분들이 있고 태도도 대부분이 예절같은것과는 거리가멀어 기분은 그렇지만 나중에 돌아보면 안타까울때도 많습니다. 그래도 노인분들에게는 데인적인 몇번있어 조심스럽기도합니다. 가끔이지만 너무 노회한 수법으로 사람을 이용할때가 있어서..


부모님 생각나서 올때마다 잘해줬더니 이런 선의를 역이용해 거절하는 자체가 스트레스인 돈빌려달라거나 외상을 달라기도 하고 급하다해서 충전기 잠시 빌려줬더니 매일 맡겨 놓은것처럼 충전 해달라고 온다던가...  아직 기운 남아있는 분들은 나이 앞세워 비매너와 곁들어 무리한 요구를 하면서 안하무인일 때도 가끔 있습니다. 바쁜시간대에 사람이 많은데 순서지키지 않거나 원래 안해줘도 되는것으로 그냥 호의로 해줬던 꽤 시간이 소요되는걸 바쁠때와서 먼저해달라등등... 


이럴땐 무시하는게 상책이기도 하지만 어찌되었건 기분은 매우 좋지 않습니다. 몇번 연속적으로 이런이후로는 예방차원에서 노인들에게 방어적으로 거리를두고 사무적이고 냉냉하게 대하기 시작했습니다. 속담에 누울자리보고 뻗으라는말이 있는데 노인들과 관련해서는 편의점에서 일하면서 가장 씁쓸했던것 중에 하나...





다음으로 짜증유발은 담배사러오는 미성년자들... 동네 매장이라 처음보는 낯선 이십대까지는 대부분 신분증을 검사를 합니다. 투덜대는 사람부터 어려보이냐며 고맙다는 사람도 있는데 몇년 보다보니 민증 꺼내보는게 초반에는 극동안인 삼십대 중반까지였던게 이제는 이십대 초중반까지로 범위가 좁아졌습니다. 수능직후부터 연말까지는 특히 조심한는데 재미있는건 벙찐 표정을 짓고 어이없다는 표정을 과하게 짓는 아이들 신분증을 보면 스무살이나 스물한살인 경우가 꽤많습니다.


그나마 아버지뻘되는 나이인지라 신문에 나올정도로 행패부리며 대드는 녀석들은 아직까지 없었지만 수법도 다양하게 접근합니다. 특히 발육이 빠른 아이들은 동안의 이십대들보다 더 나이들어보이는 아이들도 상당수 있고 바쁜시간대에 순간 착각이라도 하게되고 혹시라도 이아이들이 부모나 경찰등에 걸리게되면 추궁끝에 뒤집어 쓰는건 편의점 직원과 매장... 몇번 글을 쓰기도 했지만 미성년자에게 술담배 판매해서 이익남기려는 편의점주나 알바생은 없다고 단언할수 있을정도입니다. 가장 현실적인 이유는 우선 그렇게라도 기를쓰고 판매할만큼 마진이 있는 상품이 아닌데다 잘못되면 엄청난 벌금이 부과되기때문...


우선적으로 당연히 미성년자에게 술담배등을 판매하는건 안되지만 현재와 같은 불합리한 법적용은 개정의 여지가 있습니다. 심지어 미성년자 아이들이 주민등록증등을 위조한걸 가지고 다니기도합니다. 따지고보면 공문서 위조라는 사회질서를 크게 흔드는 행위지만 걸려도 솜방망이 처벌이 대부분인데 문제는 아이들도 이런걸 훤히 알고 있다는것.. 위조 신분증 처벌을 크게 강화하는게 필요하고 판매하는 입장에서는 일본처럼 구매자 본인 책임이 더욱 크게 가져가는게 옳다고 생각.. 판매자에 대한 규제도 당연히 필요하지만 미성년 구매자에 대한 처벌을 지금보다는 강하고 중대하게 다룰 필요가 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