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한 얼음과 곁들인 편의점 음료 - CU 델라페 아이스 수박에이드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7.04.18 07:23 편의점과 기호식품/편의점 커피 주류 음료수


어제부터 봄비가 왔지만 주말에는 여름날씨를 연상할 정도의 더위가 오기도 했습니다! 더울때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마시는 아이스 음료들이 있습니다. 조금있으면 본격적으로 아이스커피와 음료를 마시러 편의점에 들를것으로 예상됩니다!

 

CU는 델라페 아이스음료가 있는데 캐릭터들이 바꾸면서 포장도 바뀌었습니다. 아이스커파야 비슷하다 하겠지만 그외의 음료들은 편의점마다 조금씩 다른것들을 볼수있습니다. CU에서 출시된 아이스음료는 레모네이드 청포도 복숭아 얼그레이 홍차 그리고 오늘 소개할 수박에이드가 있습니다.

 

현재 CU에서 판매중인 델라페 아이스 제품들..

아이스커피는 여름철에 동이날 정도로 나가는 것들입니다. 얼음컵이 부족해 못사가는 상황도 발생...

 

 

 

오늘 소개할 수박에이드는 음료와 얼음 같이 구매시 1200원 별도 구매시 음료는 800원 컵얼음은 500원입니다.

 

 

 

 


 

 

동영상

 

유튜브 - https://youtu.be/LvkUY44c22Q

카카오TV - http://tv.kakao.com/v/304017393

네이버TV - http://tv.naver.com/v/1608173

 

 

 

 

 

 


 

 

 

수박과즙이 3.2% 함유되었고 용량은 190ml 칼로리는 85kcal입니다.

 

 

색깔이 수박과 흡사하고 맛도 그렇습니다. 은근히 중독성있는 음료..

 

지금보다 조금 더워지면 많이 찾을것 같습니다. 작년에 먹어본 수박우유가 나름 새로웠었는데 수박에이드도 그런대로 괜찮습니다.

찬거 너무 많이 먹으면 배탈나는것만 조심...

 

 

 


 

 

동영상

 

유튜브 - https://youtu.be/LvkUY44c22Q

카카오TV - http://tv.kakao.com/v/304017393

네이버TV - http://tv.naver.com/v/1608173

 

 

 

 

 

 


 

 

 

 

개인평점 - 별점 5개 기준에 3개반

 

평점기준은 1-1개반 비추 / 2-2개반 그럭저럭 혹은 개인취향 / 3-3개반 생각나서 재구매 가능성 높음 / 4-5개 강력추천

 

평점은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기준입니다. 개인차가 분명 있습니다.

편의점 음식이 고급스런 혹은 가정식의 정성스런 음식에 비할수 없다는건 자명한 사실이라는 바탕에서 매겨진 것이기에 대체로 박하게 나온점은 감안하고 보세요.

편의점의 편의성을 고려하면 평점은 조금더 올라갈 수 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잘보고 갑니다.
    종종 방문하겠습니다.^^

[카니스텔] 라오스 여행에서 꼭 먹어봐야 하는 과일 막몬카이 - EGG FRUIT

Posted by 유용한 정보 놀이터
2012.08.17 19:55 생활정보/음식


 

 

열대과일은 대체적으로 껍질이 두껍거나 씨가 크고 많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렇듯 껍질이 두꺼운 이유는 뜨거운 햇볕에 의한 수분증발을 막기 위해 진화된 것이라고 한다.
 

특히 라오스는 우기와 건기로 나뉘는 계절적 특성으로 건조한 시기에 출하되는 과일 대부분이 껍질이 두껍고 단단한 특징을 지닌다. 코코넛이나 야자 등을 오랜 기간 보관해도 먹을 수 있는 것은 껍질이 두꺼워서다. 

최근 우리나라도 아열대성 기후로 변하면서 망고 재배가 가능해지고, 바나나도 심을 수 있다고는 하지만, 겨울이라는 계절과 환경의 영향으로 아직 재배가 어려운 과일이 많은 것 같다. 

과일의 황제로 알려진 ‘두리안’이나 동남아시아에서 물 대용으로 가장 많은 사람들이 찾는 ‘망고’, 영화제목으로 잘 알려진 ‘파파야’ 등이 이에 속한다. 

 

 

 


열대과일은 몸에 이로운 영양분이 많기로도 유명하다. 망고는 비타민A와 카로틴이 풍부해 피부보호뿐 아니라 항산화작용으로 암 형성을 억제하는 효능을 갖고 있다. 또 파파야즙 속에는 파파인이라는 소화과정에 필요한 펩신과 동일한 성분을 함유해 궤양과 중증의 위장장해도 단기간에 치료하는 효능이 있다고 보고되어 있다. 

많은 열대과일 중 우리이게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과일이 있다. 남아메리카 북부가 원산지지인 이 과일은 계란 노른자위처럼 노랗다고 해서 ‘계란과일(egg fruit)’로도 불린다. 원래 이름이 ‘카니스텔’인 이 과일은 타원형으로 작은 망고와 비슷하고, 씨가 전체의 50% 정도로 크고 나무는 7~8m까지 자란다. 

 

 

 


라오스어로 ‘막몬카이(계란과일)’, 만지면 삶은 달걀 노른자위처럼 잘 부서지고 단호박처럼 매우 달달한 맛이 난다. 언 듯 보면 다 자라지 않은 망고 같아서 절단하지 않고는 망고라고 우겨도 될 성 싶은 과일이다. 

그러나 막상 껍질을 벗기면 망고와는 전혀 다르다. 속살은 과즙이 없어 푸석푸석하고 잘 부서지지만 한국인들의 입맛에 딱 들어맞는다. 그러나 라오스 사람들은 이 과일을 즐겨먹지 않는다. 이는 망고나 파인애플처럼 수분이 많지 않아 퍽퍽한 것을 좋아하지 않는 종족 특성 때문이다. 

이 막몬카이는 1Kg에 3000낍, 우리 돈 420원 정도로 저렴하고, 쉽게 포만감을 주기 때문에 다이어트나 한 끼 식사대용으로는 최고의 과일이다. 7~8월에 라오스 여행을 계획한 사람들은 한번 먹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